• 대변인
  • 원내
자유한국당이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을 국민과 함께 응원한다.[장제원 수석대변인 논평]

2018-02-09

  오늘 밤 대한민국 평창에서 전 세계를 환하게 밝힐 올림픽의 성화가 힘차게 타오를 것이다.

 

  이제 자랑스런 대한민국 국민은 하계·동계올림픽, 월드컵, 세계육상대회 등 세계 스포츠대전을 모두 개최한 5번째 스포츠 강국의 주인이 되었다.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 순수한 스포츠정신이 실현되고 선수들이 만들어 내는 열정과 드라마에 전 세계가 함께 감동받는 ‘진정한 평화’를 만들어 낼 것이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스포트라이트를 받아야 할 선수들의 땀방울과 국민의 헌신은 때맞춰 찾아온 김씨왕조의 세습공주 김여정과 북한공연단의 빨간 코트에 가려졌다.

 

  개막식에서 태극기는 사라졌고, 개막식 하루 전날 북한은 ICBM 10여기를 앞세운 대규모 열병식을 강행하며 핵협박을 멈추지 않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그동안 올림픽을 유치하고 준비하며 쏟아 부은 진심을 다시 한 번 전 세계에 보여주어야 한다.

 

  자유한국당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으로 대한민국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모든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대한민국과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태극전사들을 국민과 함께 뜨겁게 응원한다.

 


2018.  2.  9.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장 제 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URL복사